Array

 

시즌 쉬고 있는 김연아는 부동의 세계랭킹 1위 
    
[아이스뉴스(ICENEWS)=최진목 기자] 2011 4대륙 선수권 대회(대만 타이뻬이)에 참가 중인

곽민정 선수(17,수리고)가 프리 스케이팅에서도 좋은 경기력을 선보이며 종합 8위를 차지했다.

 

24명이 출전한 프리스케이팅에서 13번째 순서로 나선 곽민정은, 두번째 플립점프가 롱에지 판정을 받고

살코점프가 1회전에 그친 것 외에는 안정적인 경기 운영으로 96.68점을 획득, 총점 147.15점을 기록하며

시즌 베스트 경신과 함께 종합 8위에 올랐다.

 

윤예지(17,과천고)는 총점 111.86점으로 12위, 김채화(23,관서대)는 101.79점으로 16위를 기록했다.

  

이번 시즌 호조세를 이어가며 대회 이전부터 유력한 우승후보로 꼽혔던 안도 미키(24,일본)는

프리 스케이팅에서도 시종 안정감있는 클린 연기를 펼치며 134.67점을 획득, 총점 201.34점으로
우승을 거머쥐었다.

 

아사다 마오(21,일본)는 다소 활력이 부족한 인상을 주면서 한차례의 롱에지와 두번의 회전부족 판정을

받았으나 전반적으로 큰 실수없는 경기를 운영하면서 132.89점을 기록, 총점 196.30점으로 2위에 올라

이번 시즌 중 가장 좋은 성적을 냈다.

 

그간 프리 스케이팅에서 약점을 보이던 미라이 나가수(18,미국)는 점프에서 한차례 롱에지 판정을

받은 것 외에는 다른 요소를 활력있는 움직임으로 마무리하면서 129.68점을 얻어 총점 189.46점으로
3위에 올랐다.

 

우아한 연기가 인상적인 알리샤 시즈니(24,미국)는 두번째 플립점프에서 넘어지며 페이스가 흔들렸고
러츠 점프가 다운 그레이드, 토룹 컴비네이션 점프가 회전부족을 받으면서 크게 실점하여 총점

168.81점으로 5위에 머물렀다.

 

한편, 종합 6위 이내에는 무난히 들 것으로 전망되던 스즈키 아키꼬(26,일본)는, 이번 시즌 들어 가장

불안정한 컨디션을 보이며 점프 실수를 연발한 끝에 총점 162.59점을 얻으면서 7위로 밀려나

세계랭킹 1위에 오를 수 있는 기회를 날려 버렸다. 세계랭킹 1위를  유지하고 있는 김연아(21,고려대)에

179점의 랭킹포인트가 부족했던 스즈키 아키꼬는 이번 대회에서 6위에만 올라도 랭킹 1위를 차지할 수

있었으나 7위로 한계단 처지는 바람에 165점 오른 4010점을 기록, 4024점의 김연아에 이어 2위가 됐다.
 
시즌 후반이 될수록 선수들의 기록이 좋아지는 경향이 있지만, 상위 랭커들에게 집중적으로 점수가

후해진 인상을 준 이번 대회에선 김연아, 조애니 로셰트, 에반 라이사첵 같은 정상급 스케이터가 시즌을

쉬는 가운데 일본 선수가 남녀 싱글 1,2위를 독차지하며 피겨 강국의 입지를 확인시켰다.

 

올 시즌 진정한 챔피언을 가리는 세계 선수권 대회는 다음 달 21일부터 일주일간 일본 도쿄에서 열리며

김연아 선수가 참가할 예정이다.

 

 

아이스뉴스=최진목 기자(realtree99@hanmail.net)  [Copyright ICENEWS,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Array

신고

 Array

 

[아이스뉴스(ICENEWS)=최진목 기자] 곽민정 선수(17,수리고)가 시즌 베스트를 경신하면서

2011 사대륙 선수권 대회(대만 타이뻬이) 쇼트 프로그램에서 8위에 랭크됐다.

 

19일 오후, 29명이 출전한 여자 싱글 쇼트 경기에서 곽민정은 올 시즌들어 가장 안정적인 프로그램을 선보이며

TES(기술점수) 26.81점, PCS(예술점수) 23.66점, 합계 50.47점을 얻었다. 첫 컴비네이션 점프가 회전부족

판정을 받았고 세번째 더블악셀이 착지 불안정으로 약간의 감점을 받았으나 전반적으로 좋은 경기력을 보였다.

 
윤예지(17,과천고)도, 두번의 점프에서 회전부족 판정을 받긴 했지만 전반적으로 좋은 연기를 펼치며

39.37점으로 12위에 올랐으며 김채화(23,관서대)는 33.76점으로 17위에 랭크됐다.


여자 싱글 쇼트 경기 결과, 1위에는 유력한 우승 후보답게 모든 요소를 클린하면서 66.58점을 얻은

안도 미키(24,일본)가, 2위에는 63.41점의 아사다 마오(21,일본)가, 3위에는 62.23점의 레이첼 플랫(19,미국)이

각각 올랐다. 

 

또 하나의 우승후보인 알리샤 시즈니(24,미국)는 특유의 우아한 연기를 펼치며 눈길을 끌었으나

첫 러츠점프에서 넘어지는 실수를 범했고 두번째 플립점프가 롱에지 판정을 받아 4점 정도 깍인 58.94점으로

5위에 랭크됐다. 최고의 시즌을 보내고 있는 알리샤 시즈니는 1위와의 점수차이가 7.64점이므로 다소 부담이

있지만 프리 스케이팅에서 우승에 도전할 수 있는 여지를 남겨 두었다.

  
아사다 마오는 첫 점프인 트리플악셀이 착지불안과 회전수부족으로 인해 5점 가량 감점당했으나 그외 요소는

실수없이 마무리 함으로써 이번 시즌들어 가장 양호한 쇼트 결과를 얻었다. 

 
한편, 이번 사대륙 선수권 대회에서 6위 이내에만 들면 다음달 세계선수권 대회까지 1개월간 세계랭킹 1위라는

영예를 맛볼 수 있는 스즈키 아키꼬(26,일본)는 57.64점으로 쇼트 6위에 턱걸이함으로써 내일 프리 스케이팅의

결과를 더욱 흥미롭게 만들었다. 

 

프리 스케이팅이 진행된 남자 싱글에서는 김민석(18,수리고)이 총점 168.59점으로 종합 15위에 머물렀다.

우승은 총점 244.00점을 기록한 타카하시 다이스케(25,일본)가 차지했으며 2위에는 228.01점의

하뉴 유즈루(17,일본), 3위에는 225.71점의 제레미 애봇(26,미국)이 각각 올랐다. 

   

여자 싱글 프리 스케이팅은 20일 오후 12시30분(한국 시간)에 시작된다.

 

 

*최종 업데이트 : 2011.2.19 22:50

아이스뉴스=최진목 기자(realtree99@hanmail.net)  [Copyright ICENEWS,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Array 

 

신고

Array  

 

[아이스뉴스(ICENEWS)=최진목 기자]

 

⊙ 제92회 전국동계체육대회가 열리고 있는 강릉실내빙상장에서 진행된 11일 피겨 싱글 부문 경기결과

 

 

>여자고등부 A조(시니어 7~8급)..... 2명 출전

-1위 : 곽민정(17,수리고2) 총점 122.31 (쇼트 44.83, 프리 77.48)
-2위 : 윤예지(17,과천고1) 총점 108.18 (쇼트 37.79, 프리 70.39)

 

>남자고등부 A조(시니어 7~8급)..... 1명 출전

-1위 : 김민석(18,수리고3) 총점 178.57 (쇼트 55.62, 프리 122.95)

 

 

아이스뉴스=최진목 기자(realtree99@hanmail.net)  [Copyright ICENEWS,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신고

Array

 ▲ 시니어 여자부 곽민정 선수 . . . . . 제65회 전국남녀 피겨스케이팅 종합선수권 대회

  

[아이스뉴스(ICENEWS)=최진목 기자] 곽민정 선수(17,수리고2)가 쇼트 프로그램을 클린하면서

선두에 올랐다.
 
15일 저녁, 태릉 실내빙상장에서 진행되고 있는 제65회 피겨 종합선수권 대회에서 곽민정은

컨디션을 회복한 듯 모처럼 안정된 기량을 선보이며 TES(기술평가) 28.46점, PCS(예술평가)

22.02점, 합계 50.48점으로 첫날 시니어 여자부 선두에 올랐다.

   

이에 앞서, 14일 열린 남자부 시니어 쇼트 경기에서는 김민석 선수(18,수리고3)가
59.95점으로 선두를 차지했다.

 
>시니어 여자부(6명 출전)

 

1위 곽민정(수리고2)      50.48점
2위 박소연(강일중1)      48.82점
3위 김해진(과천중1)      46.82점
4위 김채화(관서대4)      43.66점
5위 이호정(서문여중1)   39.05점
6위 윤예지(과천고1)      36.76점

 

 

아이스뉴스=최진목 기자(realtree99@hanmail.net)  [Copyright ICENEWS,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Array 

 ▲ 시니어 여자부 박소연 선수 . . . . . 제65회 전국남녀 피겨스케이팅 종합선수권 대회
Array  

 ▲ 시니어 여자부 김해진 선수 . . . . . 제65회 전국남녀 피겨스케이팅 종합선수권 대회 

 

신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