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rray  

 

[아이스뉴스(ICENEWS)=최진목 기자] '혹한 사이를 달음박질하는 두 남자'. <사이 In Between>의 감상을

한 줄로 정리한다면 이렇게 써야 할 것 같다.

 

칼바람 부는 1월21일 저녁, 문래예술공장 2층 박스시어터.
공연장에 들어서자 수십 가닥의 고무줄을 좌우 벽위에 고정시킨 V자 형상의 무대장치가 눈에 들어온다.
이윽고 빨간 상의차림으로 등장한 한창호가 뒤돌아선 채 수많은 '사이'에 매몰되어 눌림을 당하는 듯한
자아를 서술하기 시작한다.

 

이 공연은 기하학적 모양의 무대 장치와 여기에 투사되는 빛으로 모호한 '사이'의 구상화를 시도했다.
고무줄의 탄성과 두 무용수의 밀고 당기는 움직임을 통해 사이에 형성되어 있는 긴장감을 시사하고 있다.
그런 '사이'는 관계와 관계, 생각과 생각의 틈에 존재하는 갈등의 무게, 모순의 질량과 같아 보인다.

 

추상화된 주제를 구체적인 몸동작으로 실현해내야 하는 리스크는 현대무용이 스스로 떠안은 숙명이다.

어느 사이 둘이 서 있게 된 무대에서는 둘이라는 존재의 간격에 '사이'가 끼어들기 한 듯 그 틈을

돌파하려는, 부수고자 하는 무수한 시도가 이어진다.

 
기하학적 형상의 무대 장치와 빛의 조합 사이에서 두 무용수가 다양한 '사이'를 연기한다. 관계에 관한

사회적 갈등 또는 개인의 의식과 행동의 괴리를 터치하고 있는 이런 작품이 처음이라거나 파격적인

모습으로 나타나고 있는 것은 아닐지라도, 다부진 몸을 소통 수단으로 삼아 육체적 한계와 작품 의도와의

사이를 좁히며 관객에게 '사이'를 해명한다.

 

'사이'는 관계를 형성한다. '사이'가 없다면 사회 속의 나는 없다. 작품 '사이'는 상호작용하는 너와 나를

보이고자 하나 그 사이에서 지쳐가며 좌절하는 '우리' 를 드러낸다.
  
무용수는 팽팽하게 긴장된 고무줄 사이에 고여있는 (공연 막바지까지 존재를 몰랐던) 물 속에 발을

담그고 파문을 일으킨다. 결국 물은 사이의 기초, 갈등의 핵심에 놓여있는 오브제였는 바, 그 안으로

과감히 파고들어 최후의 몸짓을 메세징한 것일까. 이런 여운으로 공연이 마무리된다.

 

메세징에 중점을 둔 내용 구성때문일까, 안무가는 전통적 무용이 갖는 양식미를 대부분 생략했고,
드라마틱한 요소 즉, 반전의 설정이나 코믹/해학의 대중적인 액세서리도 일체 활용하지 않았다.
스스로 설정한 테마를 조망하기 위해 몰입하고 있고 그런 집중에 비례한 무게감이 시종 무대를 지배한다.
 
이 작품은, 서울문화재단의 예술가 지원 프로젝트(MAP)의 1기 선정 예술가인 한창호가 컨셉을 잡고

안무, 출연하는 작품이다. 신진 무용수인 강수빈이 함께 공연하고 있다.

 

한창호는 아내인 김은정과 함께 온앤오프 무용단의 공동 대표로 있으며 춤공장과 물레아트 페스티벌을

이끌고 있다. 2000년대에 들어서 줄곧 '온' 상태를 유지한 채 즉흥과 일상성에 기초한 아방가르드적인

움직임을 만들어내고 있다.

 

 

*사진제공 :  박김형준

아이스뉴스=최진목 기자(realtree99@hanmail.net)  [Copyright ICENEWS,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Array Array Array Array  

 

신고

Array

 

[아이스뉴스(ICENEWS)=최진목 기자] 3년째를 맞는 2010 대한민국무용대상이 총 4분기

(2009.11.1 ~ 2010.10.31)로 나누어서 진행되었던 심사 여정을 마무리하고, 11월16일~29일

아르코예술극장 대극장 무대에 본선 진출 작품을 올려 최종 수상작을 가린다. 

 

사단법인 한국무용협회가 문화체육관광부의 후원을 받고 한국문화예술위원회, 서울문화재단,

한국공연예술센터와 공동주최하는 2010 대한민국무용대상이, 엄선된 본선 진출작을 대상으로

최종 실연 심사에 들어가는 것. 

 

솔로 & 듀엣 부문과 경연대상 부문으로 나누어 진행되는 이번 행사는 11월 16일 명무 초청 공연을

시작으로 19/21일 솔로 & 듀엣 부문 경연이 벌어지며, 11월 19/23/25/27/29일에는 경연대상

부문이 진행된다.

 
본선 진출작 공연은 20대에서 60대까지 다양한 연령층의 참여로 한국 춤의 다양성과 혁신성,

전통성을 함께 보여주게 되는 만큼 일반 대중으로부터 폭 넓은 관심을 모을 것으로 보인다.

 

상세 공연일정은 다음과 같다.

 

Array
 
 

격일마다 열리는 열띤 경연 무대를 통해 수상자를 가리게 되며, 2010 대한민국무용대상의 백미라

할 수 있는 시상식은 11월 30일 워커힐 W호텔 비스타홀에서 열리며, 화려한 축하 공연과 함께

시상 장면이 ArTe 문화예술TV에 의해 케이블과 인터넷으로 생방송될 예정이다. 

 

 

<행사 개요>

행 사 명

2010 대한민국무용대상(www.dancekorea.org)

기 간

2010년 11월 16일(화) - 11월 29일(월)

2010년 11월 30일(화) 시상식

장 소

아르코예술극장 대극장

워커힐 W호텔 비스타홀(시상식)

관 람 료

전석 20,000원(시상식 제외)

예매처 : (사)한국무용협회(744-8066),한국공연예술센터(3668-0007), 사랑티켓(762-4242), 인터파크(1544-1555) 

주 최

(사)한국무용협회, 한국문화예술위원회 

(재)서울문화재단, 한국공연예술센터

후 원

문화체육관광부, (주)쿠키미디어

ArTe문화예술TV

협 찬

웅진코웨이(주), (주)미래테크윈

 

 

아이스뉴스=최진목 기자(realtree99@hanmail.net)  [Copyright ICENEWS,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신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