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earch

Array

 

"고전은 아름답고 재미있지만, 익숙해서 더 이상 자극이 되지 않는다"

  
[아이스뉴스(ICENEWS)=최진목 기자] 제작극장을 지향하는 강동아트센터의 개관기념작으로

서울발레시어터의 <Being>이 오는 9월1일~4일 무대에 오른다.

 

"기존의 낡음에 새로운 에너지를 불어넣고 싶다"는 제임스 전(서울발레시어터 상임안무가)의 말처럼,

<Being>은 1995년 정형적인 발레포맷에 파격적인 다양성을 불어넣으며 서울발레시어터가 제작한

록발레이다.

 

1995년 <Being 1>을 시작으로 1998년 전막발레 <Being 1,2,3>로 완성되면서 2002년 투어까지

서울발레시어터의 주요 레퍼토리로 공연되어 왔으며, 1998년에는 무용예술사 선정 올해의 안무가

상을 수상하면서 예술성도 인정받았다.
 
<Being 1,2,3>가 각각 시간차를 두고 제작된 만큼 각 막마다 특징을 갖고 있는데 이는 음악과 의상,

세트에서 뚜렷하게 드러난다.

 

Being 1. 1980년대 뉴욕의 건물 옥상.
    한쪽에선 환풍기가 도는 앙상한 철골구조의 건물 옥상, 도시의 불빛들이 전광판으로 흘러나온다.

 

Being 2. 혼란과 쾌락이 뒤섞인 클럽.
    유리와, 타이어, 쇠사슬, 오토바이와 라이브 밴드가 어우러진 혼란과 술과 마약, 매춘부가 뒤섞인

    쾌락의 자유가 그려진다.
 
Being 3. 자아를 찾을 수 있는 어딘가.
    조명과 무대이동을 비롯한 화려한 조명 빛과 3m 높이의 롤러블레이드 판의 빛 반사, 무용수의

    플라잉과 롤러블레이드로 속도감이 극대화되며 환상적인 무대가 그려진다.

 
30대 후반에 창작한 <Being>을 10여년의 세월이 지난 후 다시 올리는 과정에서 안무가 제임스 전은
관객들이 가만히 앉아서 관람하는 것이 아니라 들뜨고 흥분하길 원했다. 뼈대는 그대로 두되 업그레이드

하면서 속도감은 더 빨라졌고 비트는 더 강해졌다.

 

1995년 초연 당시 발레라곤 상상하기 힘든 군무씬을 보고 관객들은 새로운 장르로 정의 내리기 바빴다.

이 과정에서 나온 단어가 ‘댄스뮤지컬’이며, 록의 대명사인 그룹 Queen의 음악과 우아함의 대명사인

‘발레’의 결합을 ‘록발레’라고 정의 내렸다. 

 

1995년 매튜 본이 남자백조를 탄생시켰을 때, 한국에서는 제임스 전이 찢어진 청바지 차림의 인물을

등장시키며 노래 가사와 함께 흘러가는 플롯, 파격적인 안무와 무대로 록발레를 탄생시켰다.

이후 비보이와 발레의 결합을 비롯해 록, 비보이, 힙합 같은 남성성과 발레의 여성성이 조화를 이루는

공연이 만들어지기 시작했는데, 그 물꼬를 튼 작품이 <Being>이라 할 수 있다. 
 
<Being>이 갖는 차별성은 록과 발레의 결합뿐 아니라 무용공연 답지 않게 새롭게 시도된 무대사용에
있다. 무용수가 플라잉 장치를 달고 공중을 날며, 안무를 소화해 낸다. 특히, 마지막 장면에서 용이

승천하는 듯한 장면은 단연 압권이다. 뿐만 아니라 <Being 3>에 등장하는 롤러 블레이드의 스피드와

묘기는 3m 높이의 롤러 블레이드 판에서 반사되는 빛과 함께 어우러져 환상적인 느낌을 극대화시킨다.

 

무용수의 움직임을 넘어서고자 스포츠 요소를 무대 위에 올려 융합시킨 2011 <Being>은 라이브 밴드

음악의 폭발적인 에너지와 더불어 힙합과 모던발레의 대결 씬으로 객석에 새로운 즐거움을 선사할

것으로 보인다.

 


<공연 개요>

 

  공 연 명.   X-treme dance <Being> again
  일    시.   2011년 9월 1일(목) ~ 4일(일) (총 5회 공연)
                1일(목)_8시/  2일(금)_8시/  3일(토)_3시, 7시/  4일(일)_5시
  장    소.   강동아트센터 대극장 한강
  티켓가격.  R 30,000 / S 20,000 / A 10,000
  소요시간. 150분 (3막 -인터미션 2회 포함)
  안    무.   제임스 전(서울발레시어터 상임안무가)
  출    연.   서울발레시어터
  주    최.   강동아트센터
  제    작.   강동아트센터, 서울발레시어터
  예    매.   강동아트센터 02-440-0500 www.gangdongarts.or.kr
                인터파크 ticket.interpark.com, YES24 ticket.yes24.com
  문    의.   서울발레시어터 02-3442-2637 www.ballet.or.kr

 

 

아이스뉴스=최진목 기자(realtree99@hanmail.net)  [Copyright ICENEWS,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Array 

 

신고